DonPush
♡♡♡아이 목욕시킬 때 채반"..정주리, 아들 셋 엄마의 육아 꿀팁 ♡♡♡
💓허리케인💓
2019.06.11 11:08
489

코미디언 정주리가 육아 팁을 전수했다.

정주리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 경험상 이만한 애 목욕시킬 때 욕조보단 채반이 편했어요. 우리 셋째 도하. 지난 주말 외할매 채소 가게 앞. 6일 안 씻었을 때. 구석구석 씻기기 좋더라. 외할머니가 아기 냄새보다 남자 냄새 난다 했을 때. 절묘한 가림. 엄마가 미안해. 난 냄새나는 줄 몰랐다. 씻고 나니 뽀송"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주리의 셋째 아들이 채반에 누워 있다. 정주리는 아들을 채반에 눕히고 목욕을 시키는 중. 아이는 생각보다 평온한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정주리는 지난 2015년 1살 연하의 남자친구와 결혼했다. 정주리는 지난해 두 아들을 출산했으며 지난 3월 셋째 아들을 품에 안았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4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