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마트 진열대 물건을 혀로 핥고 영상 올린 남성☆
📱갤럭시📱
2020.03.24 13:10
464

전 세계가 코로나19의 충격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확진자가 4만 명을 넘어선 미국에서 한 남성의 비윤리적인 행동이 도마에 올랐다.

세인트루이스투데이 등 현지 언론의 23일 보도에 따르면, 이름이 밝혀지지 않은 한 남성은 현지의 월마트에 들러 선반에 진열된 물건들을 혀로 핥는 충격적인 행동을 한 뒤 이를 영상으로 찍어 직접 공개했다.

영상 속 남성은 “누가 코로나바이러스 따위가 두렵대?”라고 말한 뒤 곧바로 진열된 물품에 직접 혀를 가져다 대고 이를 핥아 보는 이들을 공분에 휩싸이게 했다. 해당 영상은 트위터 등 SNS를 통해 빠르게 확산됐고, 트위터 내에서 조회 수는 무려 400만 회에 달했다.

현지 경찰은 다수의 시민들로부터 영상에 대한 제보를 받았고, 결국 남성의 신원을 확인해 체포했다.

조사 결과 이 남성은 당시 월마트에서 약 한 시간 동안 머무른 것으로 확인됐지만, 영상에 등장하는 물건 외에 또 다른 상품에도 같은 행동을 했는지 여부는 아직 조사 중이다.

사건을 조사 중인 워런카운티경찰은 “문제의 영상을 본 해당 지역 주민들뿐만 아니라 네덜란드와 아일랜드 영국 등 해외에 거주하는 사람들로부터 다수의 제보 연락을 받았다”면서 “우리는 이러한 제보 및 불만 사항을 매우 심각하게 여기고 있으며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신고해 준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사건은 지난해 여름 미국 전역을 들끓게 한 ‘아이스크림 핥아먹는 남자’의 범죄를 연상케 해 더욱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해 8월, 대드리언 앤더슨(24)은 텍사스주의 한 월마트 매장에 들러 냉장고 안의 아이스크림 뚜껑을 연 뒤 혀로 핥고 다시 뚜껑을 닫아 냉장고 안에 넣은 모습을 촬영해 올려 공분을 샀다.

앤더슨은 올 초 징역 6개월의 집행유예 및 100시간의 자원봉사 명령과 벌금 등을 선고받았지만, 이미 미국 곳곳에서 이를 모방한 범죄가 벌어진 후였다.

특히 이번 범죄는 비말로 감염되는 코로나19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벌어졌다는 점에서 더욱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미국 시간으로 23일 기준, 미국 내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최소 4만 69명, 사망자는 472명이다. 미국은 현재 중국과 이탈리아에 이어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세 번째로 많은 국가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8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