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동상이몽2' 윤상현 "라미란, 둘째 부인" 장난…딸 나겸 '급정색'
송송은유
2019.05.14 04:43
458

'동상이몽2' 라미란의 돌발 발언에 윤상현 첫째 딸이 당황했다.

1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윤상현-메이비, 신동미-허규, 인교진-소이현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윤상현-메이비 부부는 윤상현의 출연작 영화 '걸캅스' 시사회에 참석, 결혼 후 5년 만에 첫 공식 석상에 나섰다. 두 사람은 5년 전 결혼 발표 직후 영화 '덕수리 5형제' 시사회 이후 첫 부부동반 공식 석상에 오르게 된 것. 오랜만에 대중들 앞에 서게 된 메이비는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시사회 당일 윤상현-메이비 부부는 숍을 찾았다. 오랜만에 메이크업한 메이비는 결혼 전 모습처럼 아름다운 외모를 뽐냈고, 윤상현은 "너무 예쁘다. 미스코리아같다"면서 감탄했다.

이후 윤상현-메이비 부부는 첫째딸 나겸이와 함께 대기실로 향했고, '걸캅스' 출연 배우들과 인사를 나눴다. 역시나 메이비는 어색한 웃음을 보이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그런데 이때 라미란이 나타나 윤상현에게 "여보"라고 외치며 반갑게 포옹했다. 영화에서 두 사람이 부부로 출연했던 것. 그러나 바로 메이비가 있는 걸 확인한 라미란은 황급하게 놀라며 메이비에게 고개숙여 인사해 웃음을 안겼다. 그런데 윤상현이 딸에게 라미란을 소개하며 "아빠 둘째 부인이야"라고 계속 장난쳤고, 나겸이는 급정색해 폭소를 안겼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3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