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추석 앞두고 물벼락, 태풍 '찬투' 한반도 향한다
mint101
2021.09.13 08:10
433

제14호 태풍 '찬투'가 15∼16일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며 제주도와 남부지방에 많은 비를 뿌릴 전망이다. 태풍이 우리나라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때는 16일 전후로 예측됐다.

오늘 13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은 13∼15일 중국 상하이 부근에서 약 3일간 시속 5㎞ 내외로 정체하다가 15∼16일 동쪽으로 이동해 제주도 부근 남해상이나 남해안으로 다가 올 가능성이 크다.

기상청은 "태풍의 북서쪽에 형성된 고기압에 의해 태풍을 이끄는 지향류(태풍의 진로를 결정하는 흐름)가 약해지면서 태풍이 상하이 부근에 머물게 된다"며 "이에 따라 15일 이후 태풍을 예측하는 데 변동성이 매우 커진다"고 했다.

태풍이 상하이 부근에 정체할 때 지표 마찰 효과와 해수면 온도 감소가 더해지면서 강도는 잠시 약화할 수 있지만, 15∼16일부터 이동하면서 태풍은 다시 발달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15∼16일 제주도를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16일을 전후해서는 제주도와 남부지방에 집중호우가 예상된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1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