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성당에서 결혼하면 2800만원 드립니다" 이탈리아 법안 논란
미사강변도시
2022.11.22 17:28
254

이탈리아의 집권 연립 여당인 동맹(Lega)이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리면 최대 2만 유로(약 2800만원)의 보너스를 주는 법안을 발의해 논란이 일고 있다. 성당 결혼식의 전통을 되살리기 위해 그 비용을 국가 차원에서 보조해주겠다는 취지지만 야권의 거센 반발에 부딪혔다.

21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안사(ANSA) 통신에 따르면 도메니코 푸르쥴레 등 동맹 소속 의원 5명이 최근 하원에 발의한 이 법안은 성당에서 결혼한 커플에게만 보너스를 제공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국민의 86%가 가톨릭 신자인 이탈리아에선 성당이 가장 보편적인 결혼식 장소지만 최근 들어선 시청에서 올리는 결혼식이 늘어나는 추세다.

특히 코로나19 대확산을 계기로 시청에서 직계 가족들만 참석하는 간소한 결혼식을 선호하는 현상이 확산하면서 성당 결혼식은 갈수록 줄고 있다.

이에 푸르쥴레 의원 등은 성당 결혼식의 전통을 되살리자는 취지에서 법안을 발의했다. 하지만 이 법안은 하원에 제출되자마자 야권의 거센 반발에 부닥쳤다. 이탈리아가 종교 국가가 아닌 세속 국가라는 점을 망각한 법안이라는 비난이 쏟아진 것이다.

같은 집권 연립 여당인 전진이탈리아(FI)의 마라 카르파냐 의원도 “우리는 여전히 교황이 왕인 나라에 살고 있다”며 비꼬았다.

푸르쥴레 의원도 결국 한발 물러섰다.

그는 “종교적인 결혼에 드는 비용을 고려해 결혼 장려 차원에서 내놓은 법안”이라며 “의회 토론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모든 결혼식으로 보너스를 확대하는 방향으로 논의가 전개되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2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