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윤보미 "3층 전원주택 생활, 마당 관리 힘들지만..장점 多"
🏀🏀농구🏀🏀
2023.09.16 21:58
187

그룹 에이핑크 윤보미가 전원주택 생활에 만족했다.

16일 윤보미 유튜브 채널 '뽐뽐뽐'에는 '전원주택 마당관리 절망 편ㅣ예초하는 아이돌 윤보미'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윤보미는 "여러분들이 제 전원주택 생활을 궁금해 하시더라. 잡초며 벌레며 할 일이 굉장히 많고, 벌레는 저희와 함께 사는 가족과 같은 관계"라며 "한동안 태풍도 오고 비도 많이 와서 귀찮아서 잡초를 조금 손을 안 봤더니 거의 정글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마음을 잡고 강아지들이 뛰어놀 수 있게끔 예초기를 돌리고, 마당을 관리하는 날"이라고 했고, 윤보미는 잔디와 풀 정리에 나섰다.

손으로 잡초를 뽑던 윤보미는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 선배님이 하신 말 너무 공감된다. 네잎클로버가 행운을 갖다준다고 했는데 행운이 아니라 번식력만 가져온다. 뜯어도 뜯어도 난다"며 "잡초가 3일에 한 번씩 자라기 때문에 업체를 부르긴 아깝다"고 털어놨다.

"에이핑크 멤버들이 전원주택 살고 싶다고 하면 어떻게 할 거냐"라는 질문에는 "저는 추천이다. 저 처음 갔을 때 주변에 모든 사람이 반대했다. 근데 좋은 점이 더 많다. 강아지들도 뛰어서 놀 공간이 없었으니까"라며 "생각보다 힘든 거 없다. 이렇게 잡초를 정리하는 것도 스트레스가 풀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바빠서 마당 관리를 못 했던 거고, 일주일에 한 번씩은 정리를 해줘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7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