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엄지원, 성수동 이어 연세대 인근 21억 꼬마빌딩도 매입
정하_831563
2019.07.11 08:47
342

배우 엄지원(42)이 서울 연희동에 위치한 이른바 '꼬마빌딩'을 21억원에 매입했다.

엄지원은 2018년 10월 일부 금액을 대출받아 해당 건물을 매입했으며 해당 건물은 엄지원과 대구에 거주하는 서모씨가 절반씩 지분을 가지고 있다.
꼬마빌딩은 대지 165~330㎡, 연면적 330~990㎡, 7층 이하 규모로 매매가는 20~50억원가량 되는 부동산을 말한다.

엄지원이 매입한 건물은 대지면적 175㎡에 연면적 310㎡인 2종 일반주거지역 소재 건물로 3.3㎡ 매입가는 3608만원이다.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해당 건물의 현재 임대 수익률은 2.022%다. 해당 건물의 보증금 2000만원에 월 임대료 350만원이며 월세는 1층 커피숍과 의류점에서만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엄지원은 2016년에도 성수동 1가에 위치한 꼬마빌딩을 일부 금액을 대출받아 15억에 매수한 바 있다. 건축가인 엄지원 남편 오영욱씨도 가로수길에 7층 건물을 소유하고 있다.
엄지원은 2002년 MBC 드라마 '황금마차'로 데뷔해 드라마 '싸인', '세 번 결혼하는 여자', 영화 '경서학교', '마스터'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이후 2014년 건축가 오영욱씨와 결혼식을 올렸다.

배우 엄지원.

엄지원이 매입한 건물.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6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