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밥 먹고 바로 뛰면, 왜 '옆구리'가 아플까?
⚽️⚽️축구⚽️⚽️
2024.02.10 14:36
138

식사한 뒤 소화가 안 된 상태에서 운동하거나 달리면 옆구리가 아프다. 통증을 참다가 결국 운동을 중단하기도 한다. 운동 중 옆구리는 왜 아픈 걸까?

이유는 다양하다. 호흡량이 많아져서 횡격막(가슴과 배를 나누는 근육으로 된 막)에 경련이 일어나기 때문이다. 또 밥을 먹은 뒤 세 시간 이내에 운동을 하면 위가 팽창해 횡격막에 자극이 가고, 이로 인해 통증이 느껴진다.



평소 자세가 나쁘거나 운동 중 탈수가 있을 때도 옆구리가 아프다. TV를 보기 위해 허리를 비튼 채로 30분 이상 밥을 먹거나 회의 중 몸을 비튼 자세를 오래 유지하는 등 여러 이유로 옆구리 근육이 긴장할 수 있다. 이 같은 자세가 반복되면 평소엔 괜찮다가, 운동할 때가 돼서야 옆구리 근육 통증으로 나타나기도 한다. 탈수가 있으면 체내 수분 손실로 인해 다른 때보다 근육이 자극을 많이 받아 통증을 더 많이 느낀다.

옆구리가 아파도 참고 운동을 계속하면 증상이 악화된다. 벤치에 앉아 옆구리 근육을 마사지하거나, 나무에 옆구리를 대고 밀듯이 힘을 주면 통증을 완화시킬 수 있다. 의자에 앉아 허리를 구부려 턱을 괴는 자세를 취한 뒤, 입을 다물고 복식호흡을 10회 정도 반복하면 횡격막이 이완된다.

준비 운동을 할 때마다 옆구리 근육 운동을 10분 정도 하는 것도 옆구리 통증을 막는 방법이다.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7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