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47세' 함소원, 욕심이 과하네…핫팬츠 입고 "27살처럼 보이게 찍어줘"
🏀🏀농구🏀🏀
2022.06.21 08:53
438

방송인 함소원이 발랄한 근황을 전했다.

함소원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보, 오늘은 47-20=27. 어려 보이게 찍어줘"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이어 "남편 왈 '내가 마술사냐?' 아니 왜 짜증을 내요"라면서 "겨우 이 영상 하나 건졌다. 여러분 바깥양반들은 어때요? 다들 부탁들 한번 해보세요"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영상에는 길거리를 걷고 있는 함소원의 모습이 담겨있다. 민소매 셔츠에 짧은 반바지를 입은 그는 늘씬한 각선미를 자랑해 눈길을 끈다. 47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동안 비주얼이다.

함소원은 지난해 TV조선 '아내의 맛' 촬영을 하며 방송 내용을 조작했다는 사실을 인정하고 활동을 중단했다. 최근 채널S '진격의 할매'에 출연해 자신의 과오에 뒤늦게 사과하고 마음고생으로 둘째 아이를 유산했다고 고백했다.

한편 함소원은 2017년 18살 연하의 중국인 남편 진화와 결혼해 슬하에 딸 혜정 양을 두고 있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1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