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맘에 안든다"며 친구 때려 숨지게 한 무서운 10대들
정하_831563
2019.06.11 09:14
627

 경찰, 자수한 10대 4명 조사.."집에 시신 있다" 진술

친구를 때려 숨지게 한 10대 4명이 자수했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친구를 함께 때려 숨지게 한 뒤 도주한 혐의(상해치사)로 A(18)군 등 10대 4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A군 등은 지난 9일 오전 1시께 광주 북구의 한 원룸에서 친구 B(18)군을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B군이 '맘에 안 든다'는 이유로 이 같은 일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폭행 과정에서 B군이 숨지자, 이들은 함께 도주했다가 전북 순창경찰서에 자수했다.

A씨 등은 자수하며 "광주 북구 두암동에 가보면 친구 시신이 있다"고 진술해 이 같은 내용을 전달받은 북부서 형사과 강력팀이 시신을 확인했다.

북부서 강력팀은 이들을 전북에서 압송해왔지만, 미성년자 신분인 탓에 밤사이 조사를 진행하지 못하고 이날 부모들을 불러 조사를 진행해 범행 동기 등을 밝혀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집단 폭행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46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