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김흥국, 경제적 고충 고백 "자식들에게 눈치.."
나비맘222
2019.10.08 09:07
476

가수 김흥국이 논란 후 2년 만에 방송에 출연해 심경을 전했다.
김흥국은 7일 방송된 SBS플러스 예능프로그램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 출연해 논란 이후 겪었던 많은 고충들과 복귀 소감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흥국은 사건 이후에 아내가 걱정이 많았다며 “늦둥이 딸 학교를 못보내겠더라. 주변에서도 이겨내기 힘들지 않겠냐는 말을 하더라”며 “내가 해병대를 나왔는데도 참 어려웠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어느덧 활동을 중단한지 2년이 다 돼 간다던 김흥국은 “경제적으로 위축되기 시작했다”며 “자식들에게도 눈치가 보이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김수미는 “죽기 전에 이런 진실이 밝혀져서 그나마 다행이다”고 위로의 말을 전하며 “연예인이 사랑을 받아서 좋지만, 연예인들은 논란에 손가락질을 받을 수 밖에 없다”고 위로했다.

그러면서 김흥국은 “무혐의라는 기사는 많이 나가지도 않았다. 그전에 사건이 터졌을 때는 기사가 많이 뜨다가 무혐의 관련 기사는 없었다. 아무도 책임지지 않더라”고 털어놨다. 이어 “가족이 최고다. 나 하나만 본 가족들을 챙겨야 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수미는 김흥국에게 “야, 이XXX아 앞으로 수백억 벌 거야”라며 화끈한 입담을 과시하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1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