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광주 붕괴 현장 매몰자 17명까지 늘어…9명 사망·8명 구조
mint101
2021.06.10 08:39
363

광주 재개발지역에서 발생한 철거건물 붕괴로 인한 인명피해 규모가 구조 작업이 진행될수록 커지고 있다.

9일 광주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오후 8시 20분 현재 이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17명이다.

인명피해는 무너진 건물 잔해에 깔린 시내버스 안에서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사고 직후 생존자와 목격자 증언 등을 토대로 매몰 인원을 12명으로 추정하고 구조 작업에 나섰다.

처참하게 찢기고 찌그러진 버스 차체가 중장비 작업을 통해 드러나면서 당초 확인되지 않았던 매몰자들이 추가로 발견됐다.

지금까지 확인된 매몰자이자 시내버스 탑승자인 17명 가운데 9명은 숨졌다.

중장비로 건물 잔해를 치우고 압착된 차체가 드러난 오후 7시 9분께 구조된 매몰자가 이번 사고 첫 번째 사망 판정을 받았다.

이후 발견된 매몰자 3명도 심정지 상태에서 병원으로 이송돼 사망 판정을 받았다.

오후 8시를 넘겨 시내버스 매몰자 구조가 막바지에 이르자 5명이 숨진 상태로 한꺼번에 발견됐다.

시내버스 매몰자를 구조하는 작업은 오후 8시 15분께 마무리됐다.

구조 작업 초반 시내버스 전면부 차창 구멍을 통해 구조된 8명은 지역 종합병원으로 분산 이송됐다.

구조 당국은 행인과 공사 관계자 등 시내버스 탑승자를 제외한 매몰자가 추가로 있는지 확인하고 있다.

사고 범위가 넓고 잔해가 무겁고 커 정확한 피해 규모 파악에는 장시간 소요될 전망이다.

이 사고는 이날 오후 4시 22분께 광주 동구 학동 재건축건물 철거 현장에서 발생했다.

지상 5층짜리 상가 건물이 통째로 무너지면서 건물 앞 정류장에 정차한 시내버스 1대가 잔해 아래에 깔렸다.

당국은 소방·경찰·가스·전기·건축·구조 안전 등 기능별로 합동 조사를 거쳐 붕괴 원인을 파악할 방침이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8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