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강지환, 눈물 글썽이며 피해자들에 사과 …'댓글로 상처받는다고 들었는데 미안'
아프로톡신
2019.07.12 12:47
584

성폭행 및 성추행 혐의를 받고있는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42)이 12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서 진행된 영장실질심사를 마쳤다.

영장실질심사를 마친 강지환은 취재진 질문에 대답을 하지 않고 돌아서는 듯 하다 본인이 직접 인터뷰를 하겠다며 돌아섰다. 혐의를 묻는 취재진 질문에 피해자에 대한 사과와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며 짧은 멘트를 남겼다.

이어 "피해자들이 제 기사에 달린 댓글들을 통해 크나큰 상처를 받고 있다고 전해 들었다"며 "이런 상황을 겪게 한 데 대해 미안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앞서 오전 10시께 수감돼 있던 경기 분당경찰서 유치장에서 나와 법원으로 향할 때는 아무런 말을 하지 않았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4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