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이효리, 결혼 8년 만에 2세 계획하게 된 이유는…
꽃길만요.
2021.05.03 16:23
687

이효리, 결혼 8년 만에 2세 계획하게 된 이유는…



이효리가 내추럴한 매력을 뽐내면서 패선 매거진 하퍼스 바자와 특별한 만남을 가졌다.

3일 하퍼스 바자에 따르면 이효리는 5월 선물의 달을 맞이 하여 브랜드 록시땅과 함께 ‘GIFT THE NATURE’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효리가 들고 있는 록시땅 ‘리사이클드 에코백’은 재활용 면 소재로 제작됐으며 다양한 용도로도 활용할 수 있다. 제주도를 배경으로 진행된 이번 촬영은 ‘환불원정대’ 이후 다시 만나는 이효리의 ‘소길댁’ 모습을 엿 볼 수 있다.

제주도를 배경으로 진행된 이번 촬영은 ‘환불원정대’ 이후 다시 만나는 이효리의 ‘소길댁’ 모습을 엿 볼 수 있다.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이효리는 “저녁에 요가를 하고 집으로 돌아오면 남편이 저녁을 차려 주는 것, 자연과 가까이 지낼 수 있는 것, 강아지들이 흙 길에서 걷고 뛸 수 있다는 것” 등 소소한 일상에서 행복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효리는 이상순과 지난 2013년 결혼해 제주도에 거주하고 있다.


결혼 8년 여만에 2세 계획을 하게 된 계기도 전했다. 그는 “전 이 세상에 온 이유는 ‘무언가를 배우기 위해서’라고 생각해요. 그런데 마음 공부가 제일 많이 되는 게 육아라고 하더라고요. 엄마 만이 가능한 희생과 노력, 그런 사랑을 배워보고 싶어요”라고 밝혔다.

또, 요즘 도자기 만드는 일에 심취해 있다고 했다. “표현하고 싶은 것들을 내 손으로 만든다는 게 특별한 경험이에요. 도자기를 배운 뒤로 친구들에게 반려견을 만들어 선물하고 있어요.”

그렇게 위로를 건넨 곡이 작사로 참여한 소유의 ‘잘자요 내사랑’이다.

이효리는 신곡 발표 계획에 대해 이효리는 “무슨 일이든 계획해서 하는 스타일을 아니라서. 좋은 곡을 만나거나 ‘환불원정대’와 같은 기회가 생긴다면 언제든지”라고 답했다.

이효리와 함께한 GIFT THE NATURE 화보와 영상은 하퍼스 바자 5월호, 웹사이트와 인스타그램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1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