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오토바이에 강아지 매단채 질주.."눈을 의심했다" 시민 분노
mint101
2021.09.13 19:45
539

광주 도심에서 오토바이 앞에 강아지를 매단 채 주행하고 있다는 제보가 동물보호단체에 접수됐다.

13일 동물권 비영리단체 ‘케어’에 따르면 최근 광주 동구 충장로에서 ‘(오토바이가) 어린 강아지를 마치 인형처럼 대롱대롱 매달고 달린다’며 ‘뒤에 허스키 한 녀석도 가둔 채 달린다’는 내용의 제보가 접수됐다.

제보자는 케어에 “(오토바이 운전자는) 강아지를 저렇게 데리고 다니다가 내려서 강아지한테 윽박지르고 밀쳤다”며 “경찰에 전화해보니 신고 절차가 복잡했다”고 전했다.

제보자가 케어에 보낸 사진을 보면 강아지 한 마리가 목줄로 차체에 매달려 있다. 공교롭게도 오토바이의 적재함 위에는 강아지 모양의 인형이 올려져 있었다.

케어는 “학대자가 어디에 사는지, 어디에 어느 시간대에 자주 나타나는지 제보해 줄 분을 찾는다”고 SNS에 글을 올렸다. 케어 측은 추가 제보를 모아 검토를 거쳐 후속 대응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해당 사진이 게시되자 누리꾼들은 “눈을 의심했다”라는 등 격양된 반응을 보였다. 일부 누리꾼들은 “(강아지들을) 오토바이에 태워서 광주 충장로 한복판에서 물도, 밥도 없이 사람들 구경거리로 만들었다”며 목격담을 제보하기도 했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6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