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이동욱 "현빈→전여빈과 다니는데 아무도 몰라"…무슨 일? (핑계고)
⚽️⚽️축구⚽️⚽️
2023.03.18 22:55
209

배우 이동욱이 해외 촬영 일화를 공개했다.

18일 유튜브 채널 '뜬뜬'에는 웹 콘텐츠 핑계고 '또 수란은 핑계고 (근데 진짜 함)'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유재석과 이동욱, 조세호는 남창희의 집에 방문해 남창희가 준비한 브런치를 먹는 시간을 가졌다. 남창희의 요리 실력에 감탄하며 근황 등 여러 이야기를 나누던 중 이동욱은 '무명 시절이 길지 않았을 것 같다'는 말에 "전 제가 유명해지고 이렇게 된 게 얼마 안 됐다고 생각한다. 늘 그런 마음으로 팬들에게 잘해야 겠다 생각한다"고 이야기를 꺼냈다.

이에 유재석 또한 "지금은 제가 참 감사하게 많은 분들이 환영해주시는 입장에 있다. 난 좀 이상하다. 이런 걸 바랬는데 부담스럽다"며 "어딜가도 중심으로 자리 배치를 한다. 난 옆이 편하다"라고 토로했다.

이어 그는 "어쩔 수 없다. 안 그러면 다른 분들이 불편해한다"고 덧붙였다.

이동욱은 "참 희한한 게 유명해지길 바랬는데 또 그렇게 되면 부담스럽다"고 공감했다. 그는 "저는 연예인이 잘 맞고 무던하게 한다고 생각했다. 이번에 라트비아에 갔는데 진짜 못 알아보시더라"며 "처음에는 그게 너무 편했다. 저와 현빈 씨, 전여빈 씨, 박정민 씨 막 같이 다니는데 사람들이 모른다. 너무 여유로웠다"며 이야기를 시작했다.

이들은 영화 '하얼빈'에 출연하는 배우들이다. 이동욱은 "그게 한 이틀 쯤 되니 '이렇게 못알아보나' 싶더라. 그래도 한류가..."라며 섭섭함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이동욱은 "그래서 생각하고 결론 내린 것이 이렇게 사랑 받을 때 감사하자는 거다"라며 현재의 인기에 대한 감사를 전했다.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0

구글 추천 푸시